​[엑스포츠뉴스 안양, 김한준 기자] 8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KBL' 안양 KGC 인삼공사와 부산 KT 소닉붐의 경기, KGC 양희종이 3점슛을 성공시킨 후 기뻐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