낸시 레인절 폴릭스 대표(왼쪽 네번째)와 김경석 일동히알테크 경영기획팀장(오른쪽 첫번째) 등이 최근 히알루론산 필러 수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회의를 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일동히알테크 제공

일동홀딩스(13,10050 0.38%)의 자회사 일동히알테크가 IDHF-001(국내 제품명 네오벨) 등 히알루론산 필러 7종을 브라질 폴룩스사에 수출한다고 8일 발표했다.

폴룩스가 현지 독점공급 지위를 갖는다. 폴룩스는 이들 제품에 대해 브라질 내 허가 및 등록 절차를 직접 진행한 뒤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일동히알테크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바탕으로 폴룩스에 공급하는 에스테틱 품목을 확대하는 한편 브라질을 거점으로 본격적인 남미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폴룩스사는 2008년 설립된 브라질의 에스테틱 전문 회사다. 현지에 2500여개의 거래처가 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