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코리아는 스타트업 지원공간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의 한국 총괄로 한상협 씨(사진)를 선임했다고 7일 밝혔다.

구글코리아 제공

한 총괄은 미국 이민자 출신으로 UC버클리 재학 중 박사과정 연구를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가 개인 간 거래 서비스 ‘헬로마켓’을 창업한 이력이 있다.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에 입주한 기업들의 성장을 도울 것이라고 구글코리아는 설명했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