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우 박솔미가 지난 5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극본 임서라, 연출 이은진, 최윤석)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강지환, 백진희, 공명, 류현경, 박솔미 등이 출연하는 '죽어도 좋아'는 안하무인 '백진상' 팀장과 그를 개과천선 시키려는 '이루다' 대리의 대환장 오피스 격전기를 담은 드라마로 오는 7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