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건설부문(대표 김춘학)은 잠실한강생태공원 제1주차장 인근의 고수부지에서 식목활동을 전개했다고 31일 밝혔다. 환경실천연합회와 함께 진행된 이 식목활동에 CJ대한통운 건설부문 임직원 40여 명이 이틀간 참여해 조팝나무 1800주 가량을 심었다.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은 임직원들에게 연간 1인 1회, 누적 8시간 이상의 사회공헌활동을 권장하고 있다. 사무실 인근의 거리청소, 관내 노인복지관에서의 중식 배식활동, 생태천 가꾸기 및 식목 활동, 장애인의 날 참여 활동 등을 펼치고 있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