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대구연구개발특구 미래형자동차 네트워크 개최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대구연구개발특구본부(본부장 김용욱, 이하 “대구특구본부”)는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총장 손상혁)와 23일 DGIST 국제회의장에서 '제2회 대구연구개발특구 미래형 자동차 네트워크'를 개최한다.

대경권 소재 자동차 관련 기업들이 급변하는 미래형 자동차 산업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DGIST가 보유한 미래형 자동차 연구분야 및 신기술을 기업들에게 소개하기위해서다.

참석 대상은 자동차 관련 기업이나 미래형 자동차 진출을 희망하는 기업 및 기관 등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DGIST 미래자동차융합연구센터(센터장 이성훈)가 보유한 자율주행 등 미래형 자동차 관련 신기술 소개 및 중앙기기센터, 연구실 시설 투어 등 기업들을 위한 다양한 내용을 마련하였다.
주제 발표할 세부기술은 “딥러닝기반 자율주행 기술”, “차량용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기술”, “차량 내 스마트 인터랙션 기술”, “차량용 영상 인지 기술” 등이다.

경북대학교, 계명대학교 등 대구특구 내 미래형 자동차 관련 주요 연구기관이 추진하고 있는 최신 연구동향 및 기술을 기업들에게 소개하고 교류하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

김용욱 대구연구개발특구본부장은 “대구특구 내 대학 및 연구기관들과 협력해 미래형 자동차 관련 산학연 네트워크 활성화를 통하여 미래형자동차를 대구특구 및 대경권의 미래전략산업으로 육성해 나가는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오경묵 기자 okm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