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사진=영화 '번 더 스테이지:더 무비' 스틸컷

방탄소년단의 첫 영화 '번 더 스테이지: 더 무비'가 40여개 국가 및 지역에서 동시 개봉을 확정 지었다.

'번 더 스테이지:더 무비'는 300여일 간의 대 장정, 19개 도시, 40회 공연으로 55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던 방탄소년단 월드 투어 '2017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로지 에피소드3 윙스 투어'를 가장 가까이에서 담아낸 방탄소년단의 첫 영화다. 오는 11월 15일 국내 개봉일이 확정됐고, 북남미, 동남아, 유럽 등에서도 동시 개봉된다.

'번 더 스테이지:더 무비'는 22일 한국과 일본을 제외한 개봉 국가 상영관 예매를 시작했다. 한국과 일본의 일정은 별도 공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1차 공식 보도 스틸 6종도 공개했다. 뜨거웠던 무대가 끝난 후 감동적인 순간을 감각적인 색감으로 담아냈던 메인 포스터에 이어 1차 공식 보도 스틸 6중에는 무대 위를 가득 채우는 멤버들의 열정적인 퍼포먼스와 관중들이 함께 호흡하는 순간의 공기가 고스란히 담겨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 첫 영화 '번 더 스테이지:더 무비'는 유튜브 오리지널이 투자에 참여했고,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가 국내 배급을 담당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