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재명이 띠동갑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유재명은 21일 서울의 한 웨딩홀에서 5년간 교제 중인 띠동갑 여성과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린다.

신혼살림은 그가 거주 중인 집이다. 유재명은 "지금 살고 있는 집은 산동네"라며 "동네에서 주민들과 대화를 나누는 게 정겹고, 도시에서 볼 수 없는 마을 공동체가 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유재명은 2015년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 출연한 당시 12살 연하 여자친구와의 열애 소식이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유재명이 연극 무대에서 연출을 할 당시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제가 결혼을 안 한 것에 놀라는 분들이 있는 것 같다"며 "유부남인 줄 아시는 분들이 있는데, 응원 하는 댓글이 많아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유재명은 2001년 영화 '흑수선'으로 이름을 알린 뒤 드라마와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드라마 '욱씨남정기', '비밀의 숲',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에 출연하면서 인지도를 높였다.

특히 비밀의 숲에서는 카리스마 있는 역할을 소화하면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이 밖에 드라마 '라이프'와 영화 '명당'에 출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