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녀시대 출신 배우 서현과 가수 효연이 블루카펫에서 미모 대결을 펼쳤다.

19일 오전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2019 S/S 헤라서울패션위크' 에서 서현은 ROMANCHIC (로맨시크, 최혜정 디자이너) 패션쇼에 참석했고, 효연은 KYE (카이, 계한희 디자이너) 패션쇼에 참석해 신선한 룩을 선보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