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의 향기

내달부터 리뉴얼 공사 돌입
어린이에게도 어덜트 풀 공개
일루션 마술 등 퍼포먼스 다채

제주신라호텔이 수영장 재개장 공사기간 호텔 이용객을 위해 선보이는 매지컬 판타지아.

11월, 제주신라에는 밤마다 환상적인 마술쇼가 열린다. 제주신라호텔은 11월3일~12월17일 자녀 동반 가족 이용객을 위한 체험 클래스와 화려한 일루션 마술쇼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매지컬 판타지아(Magical Fantasia)’를 선보인다. 매지컬 판타지아는 낮과 밤 각각 다른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낮에는 어린이들의 흥미와 상상력을 자극하는 공룡과 빛을 주제로 한 체험 클래스가, 밤에는 제주신라호텔의 가장 큰 연회장에서 마술사 최형배의 화려한 일루션 마술쇼가 준비돼 있다.

이번 공연은 제주신라호텔의 패밀리 풀과 실내 수영장 재개장 기간 이용객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물하기 위해 기획했다. 가족 풀과 실내수영장은 11월1일~12월15일 재개장 공사 후 12월16일 새롭게 문을 열 예정이다. 공사 기간 성인 풀이 전 연령에 개방된다.

최형배 마술사는 화려한 퍼포먼스와 수준 높은 마술로 대형 콘서트형 마술쇼를 다수 진행한 마술사로, 각종 방송 출연과 공연 연출로 인지도가 높은 편이다.

제주신라호텔에서는 국내에서 접하기 어려운 일루션 마술(화려한 연출로 관객이 환상의 세계를 경험할 수 있도록 만드는 마술)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순식간에 사라졌던 배우가 다시 나타나거나 몸이 묶인 마술사가 탈출하는 퍼포먼스를 갖춘 일루션 마술은 난도가 높아 숙련된 마술사가 아니면 진행하기가 어렵다. 괌, 라스베이거스 등 쇼가 발달된 곳에서만 주로 볼 수 있는 희소성 높은 공연이다.
국내에서도 오랜 기간 입지를 굳혀온 일부 마술사만 구현할 수 있는 공연이 화요일을 제외한 매일 밤 제주신라호텔 연회장 ‘로터스’에서 오후 8시30분부터 약 75분간 펼쳐진다.

낮에도 빛을 테마로 한 ‘빛의 판타지’와 공룡 테마의 ‘쥬라기 클래스’ 등 자녀 동반 이용객을 위한 다양한 체험 클래스가 운영된다. 빛의 판타지는 UV라이트에만 반응하는 특수 액체로 공룡 모양의 스탬프를 찍어 불을 끄고 UV라이트를 비춰 찾아보는 체험 등이 50분간 진행된다. 손이 닿을 때마다 색상이 바뀌는 인터랙티브 라이트 볼을 활용해 아이들이 빛의 화려함을 즐기며 활동하는 체험활동이다.

쥬라기 클래스는 어린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공룡을 테마로 했다. 증강현실을 활용해 아이들이 직접 스케치한 공룡을 스크린에 띄우고, 공룡 뼈 모양의 피규어가 들어 있는 화석을 긁어 발굴해보는 등 고고학자가 돼보는 체험 활동이다.

쥬라기 클래스는 오후 2시, 5시 2회씩 연회장 ‘월라’에서, 빛의 판타지는 오후 4시 연회장 ‘마라’에서 진행된다. 한 클래스에 15~30명 정원의 소규모로 이뤄지며, 빛의 판타지는 최대 15명 정원으로 G.A.O. 예약 센터(064-735-5511)를 통해 사전 예약해야 한다.

최병일 여행·레저전문기자 skycb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