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수연 기자]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혜화동 JCC크리에이티브센터에서 톰 포드 뷰티 포토콜 행사가 열렸다.

이날 배우 이주연과 소녀시대 유리는 최신 유행인 레오파드 스타일을 선보였다.

이주연 '시선집중 스타일'

'아무나 소화 못해'

유리 '알록달록한 의상'

'파격적인 섹시룩'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