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AP연합뉴스

'이면 계약 탈세' 문제로 100일 넘게 활동하지 못했던 중국 여배우 판빙빙과 중국 유력 정치인인 왕치산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대만 언론 자유시보는 중국 부동산 재벌 궈원구이의 인터뷰를 통해 궈원구이가 왕치산과 판빙빙의 성 관련 비디오를 목격했다는 발언을 보도했다.

판빙빙이 중국 내 정치인들과 이슈를 일으켰던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또한 판빙빙이 최근 세금 탈세로 구설수에 올랐을 당시에도 정치계와 연관된 소문들이 떠돌았다.
이와 관련해 강용석 변호사는 판빙빙이 정치권과 관련이 있다는 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강 변호사는 지난 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판빙빙은 현재 중국 최고의 배우다. 중국시스템에서 최고의 배우가 된다는 건 최고권력자와의 꽌시(관계나 인맥을 뜻하는 중국어)없이는 불가능하다"고 글을 올렸다.

이어 "물론 중국은 언제나 권력암투가 진행 중이고 그게 중국정치의 본질이라고 평가할 수도 있다. 하지만 지금은 미국을 비롯한 전세계가 중국의 부상을 견제하고 시황제(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등극을 저지하려는 상황인지라 시진핑의 신주류세력과 장쩌민 전 국가주석, 후진타오 전 국가주석를 아우르는 구세력간의 권력쟁탈전의 향배가 어찌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건 그렇고 판빙빙은 신·구 세력 중 어느 쪽에 끈을 대고 있었을까?"라고 의견을 밝혔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