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선우가 7일 경기도 여주 블루헤런GC에서 열린 KLPGA투어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최종라운드에서 우승 후 전통에 따라 우승컵에 맥주를 따라 마시고 있다.

/KLPGA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