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코리아, 500명 설문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 2위 올라
이재용 부회장 '경제발전 기여' 1위

함영준 회장(왼쪽), 여민수 대표(오른쪽).

대학생들이 가장 선호하는 최고경영자(CEO)로 함영준 오뚜기 회장이 뽑혔다.

기업 전문매체 인사이트코리아가 창간 21주년을 맞아 대학생 500명에게 물은 결과 함 회장은 선호도 15.4%로 1위에 올랐다. 2위는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15.3%), 3위는 구광모 LG그룹 회장(12.0%)이 차지했다.
함 회장은 ‘고용창출·인재양성에 기여하는 경영인’ ‘사회공헌·윤리경영을 실천하는 경영인’ 부문에서도 1위에 올랐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지난해에 이어 ‘국가 경제발전에 기여하는 경영인’ 1위를 차지했다. 구 회장이 2위,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 사장이 그 뒤를 이었다. 여 공동대표는 ‘정보기술(IT)·인터넷산업 분야 최고 경영인’ ‘기술혁신·창의적 사고 확산을 주도하는 경영인’ ‘소통을 잘하는 경영인’ 등 3개 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창업자는 ‘호감 가는 외국 기업 경영인’ 1위에 선정됐다. 순다르 피차이 구글 CEO,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 팀 쿡 애플 CEO, 일론 머스크 테슬라모터스 창업자,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 등도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박상익 기자 dir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