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우 김재경이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신사옥에서 열린 새 월화 미니시리즈 '배드파파'(극본 김성민, 연출 진창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가졌다.

장혁, 손여은, 신은수, 하준, 김재경 등이 출연하는 '배드파파'는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나쁜 인간이 되는 가장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10월 1일 첫 방송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