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연애의 맛’ 김종민, 황미나의 데이트./사진제공=TV CHOSUN ‘연애의 맛’

‘연애의 맛’ 김종민, 황미나의 데이트./사진제공=TV CHOSUN ‘연애의 맛’

TV CHOSUN ‘연애의 맛’에서 김종민이 한편의 로맨틱 코미디 영화를 연상케 하는 ‘김종민표 취중 고백’으로 설렘을 유발한다.

김종민은 지난 16일 처음 방송된 ‘연애의 맛’에서 소개팅 전부터 연애 관련 서적을 찾아보고, ‘여사친’ 신지로부터 데이트 팁을 듣는 등 만반의 준비를 기울였다. 특히 기상캐스터인 황미나를 위해 첫 데이트 장소로 역사박물관을 선택해 측우기를 보여주는 센스를 발휘했다. 김종민은 황미나와 손이 닿을 듯 말 듯한 손끝 떨림을 드러내는 순수한 면모를 발산하기도 했다.

23일 방송될 ‘연애의 맛’ 2회 분에서는 김종민이 ‘심쿵 발언’에 이어 ‘쿵짝 케미’로 황미나와 한층 가까워진 모습을 보인다. 김종민과 황미나는 역사 박물관데이트 이후 식사를 위해 장소를 옮기기로 한 상태. 레스트랑으로 이동하는 차안에서 “제가 기계치라…”는 김민종의 고백에, 황미나가 “저도요”라며 맞장구치며 공통점을 찾았다. 이어 라자냐를 잘라주는 황미나를 보며 김종민이 “제가 손이 많이 가는 스타일”이라고 하자, 황미나가 또 한 번 “저도요”라고 말하며 단점까지 같다는 점을 발견했다.

김종민은 영화만큼 로맨틱하고 설레는 ‘김종민표 이벤트’도 선보인다. 김종민이 식사도중 갑자기 사라진 후 한참동안 나타나지 않아 황미나는 당황했다. 하지만 이내 식사 후 산책길에 김종민이 준비한 황홀한 이벤트 현장이 펼쳐져 황미나를 감동케 했다. 이어 이벤트 도중 김종민에게 “여자친구예요?”라고 묻는 아이들이 등장하자, 황미나가 스스로 김종민의 공식 여자친구를 인증한 것. VCR을 통해 지켜본 MC 최화정, 박나래 역시 “(저건) 결혼하면 액자각이다” “로맨스 코미디 같다”며 두 사람의 급진전 로맨스를 확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미 예고편을 통해 공개된 후 조회수 5만뷰를 돌파한 김종민의 ‘취중 고백’이 공개된다. 김종민과 황미나는 해가 저무는 야경이 아름다운 한 루프탑 바에 들어섰다. 맥주 한 잔에 살짝 달아오른 김종민이 설렘 가득한 표정과 진지한 눈빛으로 첫 만남 전 얼떨결에 던졌던 ‘오늘부터 1일’에 대한 고백을 진심을 다해 다시 고백한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는 “우리가 알고 있던 ‘국민 바보’가 아닌 ‘남자 김종민’의 모습이다. ‘국민 남친’ 등극이 예상된다”며 환호성을 보냈다. 과연 김종민의 고백에 대한 황미나의 대답은 무엇일까, 두 사람은 ‘오늘부터 1일’이 될 수 있을까.

‘연애의 맛’ 1회분은 김종민, 이필모, 김정훈 등 싱글 남자 스타의 각기 다른 반전 일상과 두근거리는 소개팅 모습이 공개됐다. 2회분에서는 싱글 남자 스타로 구준엽도 등장한다. 그 모습은 23일 오후 10시 5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