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추석인 24일은 대체로 맑은 가운데 전국에서 보름달을 볼 수 있겠다.

남해안과 제주도는 구름이 다소 끼지만 역시 보름달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추석 당일 주요 도시의 달이 뜨는 시각은 서울 오후 6시19분, 인천 오후 6시20분, 강릉 오후 6시12분, 대전 오후 6시17분, 부산 오후 6시9분, 광주 오후 6시6분이다.

추석 이후에도 고기압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은 흐리고 약하게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

다음주는 날씨는 대체로 맑을 것으로 예보됐으나 낮밤 기온 차가 10도 이상으로 일교차가 크겠다. 기온은 평년(최저 8~18도, 최고 21~26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을 전망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