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은 서울 용산구 한강로 2가 ‘용산 국제빌딩 주변 제5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조감도)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0일 발표했다.

용산 국제빌딩 5구역 정비사업은 서울 용산구 한강로 2가 210의 1 일대다. 지하 8층~지상 39층, 1개 동에 187가구의 아파트(오피스텔 포함)와 판매시설 등을 짓는다. 총 공사금액은 1153억원이다. 2020년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주상복합 브랜드 ‘호반 써밋플레이스’만의 특화 설계를 적용해 서울 도심부의 낙후된 도시 기능을 개선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