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점 MD들 추천 '추석 때 볼 만한 경제·경영서'

한가위 연휴, 평소 의지는 있었지만 실천이 쉽지 않던 독서의 기회가 왔다. 하루에도 수십 권 쏟아져 나오는 신간의 물결 속에서 ‘한 권의 선택’부터 어렵다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교보문고와 영풍문고, 인터파크도서 등 주요 온·오프라인 서점 상품기획자(MD)들이 추석에 느긋하게 읽어볼 만한 경제·경영서를 연령대별로 꼽았다.

20대 최신 흐름 파악

교보문고는 사회 진출을 준비하거나 직장인 초년생인 20대 청년들에게 직장인 선배들이 쓴 《브랜드 마케터들의 이야기》(비즈니스북스)를 추천했다. 관록 있는 교수나 최고경영자(CEO)의 조언도 중요하지만 이제 막 일을 시작한 사람들, 달라진 시대와 환경에 적응해 나가야 하는 20대에게는 젊은 실무자들의 이야기가 더 와 닿을 것이라는 이유에서다. 배달의민족, 스페이스오디티, 에어비앤비, 트레바리 등 젊은 세대 선호도가 높은 기업의 마케팅 담당자들이 저자로 참여했다. 잘 알려진 브랜드의 잘 알려지지 않은 브랜드 마케터들의 생생한 뒷이야기를 담았다. 한유선 교보문고 경제·경영분야 MD는 “취업을 앞둔 20대 청년들이 추석을 맞아 무언가를 뜨겁게 좋아하는 태도, 그리고 그 태도가 일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 한 번쯤 생각해 보게 하는 책”이라고 소개했다.

인터파크는 케빈 알로카 유튜브 트렌드매니저가 쓴 《유튜브 컬처》(스타리치북스)를 택했다. ‘인류를 유튜브 이전과 이후로 구분할 수 있다’는 말이 나올 만큼 우리 생활 깊숙이 파고 든 유튜브의 영향력과 그들의 전략을 살펴보는 책이다. 권미혜 인터파크 경제경영MD는 “‘유튜브 크리에이터’가 직업으로 주목받는 지금, 변화하는 플랫폼 시장의 흐름을 파악하고 싶다면 읽어봐야 할 책”이라고 설명했다.

이 밖에 넷플릭스의 고속성장 비결을 담은 《파워풀》(한경BP),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해 상식 차원에서 알아두면 좋을 《한 권으로 정리하는 4차 산업혁명》(이지퍼블리싱), 성공의 비결은 재능이 아니라 ‘그릿’이라고 부르는 열정과 끈기의 조합에 있음을 보여주는 《그릿》(비즈니스북스)을 20대에게 권했다.

30대 실전 재테크 관심

일과 트렌드에 초점을 맞춘 20대 추천 책과 달리 30대의 관심은 실전 재테크에 있다. 그런 측면에서 인터파크는 대기업 퇴사 후 부동산으로 경제적 자유를 실현한 청울림(유대열)이 쓴 《나는 오늘도 경제적 자유를 꿈꾼다》(RHK)와 운전기사로 일하다 리무진차량 예약서비스를 내놓으면서 30대에 백만장자 반열에 오른 엠제이 드마코의 《부의 추월차선》(토트)을 골랐다. 일과 돈에서 해방될 수 있는 길은 추월차선에 있다며 진입 방법으로 5계명(욕구, 진입, 통제, 규모, 시간)을 제시한 《부의 추월차선》은 출간된 지 5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경제·경영부문 베스트셀러 상위권에 올라 있는 책이다.
직설적인 재테크 책은 아니지만 ‘모아도 왜 항상 돈은 모자라지’라는 의문이 떠나지 않는 30대라면 한유선 MD가 고른 《댄 애리얼리 부의 감각》(청림출판)을 읽어볼 만하다. 행동경제학으로 돈에 대한 의사결정 과정을 풀어내 자신을 돌아볼 수 있다. 한 MD는 “예산이 부족하고 의지력이 없는 평범한 사람이라도 불황이나 호황 관계 없이 돈의 세상에서 제대로 살아남기 위한 마인드를 키워줄 책”이라고 말했다.

40~50대 경영도 인문학적 접근

부장 및 임원급인 40~50대에게 교보문고와 인터파크가 공통으로 추천한 책은 김형철 연세대 철학과 교수가 쓴《최고의 선택》(리더스북)이다. 인문학자지만 기업을 대상으로 한 강연에서 인기가 높은 이유는 책을 읽으면 알 수 있다.

김 교수는 최상의 성과와 최선의 노력, 그리고 공생 정신을 ‘최고의 선택’ 조건으로 든다. ‘장자로부터 배우는 위기 극복’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철학경영’ ‘소크라테스의 질문 리더십’ 등 철학과 경영, 리더십을 엮어냈다.

권미혜 MD는 “연 100회 이상 기업가들을 대상으로 한 강연을 책 한 권에 녹여냈다”며 “리더라면 반드시 부딪힐 수밖에 없는 22가지 난제와 딜레마를 철학자의 시각으로 기발하게 풀어가는 질문 수업”이라고 말했다.

박지해 영풍문고 MD는 최인철 서울대 심리학과 교수가 쓴 《굿라이프》(21세기북스)를 추천도서 목록에 올렸다. 영감받는 것, 관심 갖는 것, 집중하는 것 등 다양한 감정의 상태인 행복에 대해 얘기하는 책이다. 박 MD는 “그간 쌓인 오해와 선입견을 버리고 좋은 삶을 위한 인식의 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라는 의미”라고 추천 이유를 설명했다.

윤정현 기자 h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