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의 ‘맛있는 제주만들기’ 캠페인에 참여한 식당 주인들이 19일 제주 서귀포시 대표경로당에서 지역 어르신과 홀몸노인 100여 명에게 갈비탕 등 직접 만든 음식을 제공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하주호 호텔신라 전무(맨 오른쪽), 오상훈 제주신라호텔 총지배인(맨 왼쪽) 등이 참여했다.

호텔신라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