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개그맨 유재석이 SBS 새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8년째 ‘런닝맨’의 중심축 역할을 해내고 있는 유재석은 ‘런닝맨’을 이끌었던 정철민 PD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다.

정철민 PD는 “최근 휴식기를 가지면서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며 "유재석에게 함께해줄 것을 요청했고, 흔쾌히 응해줬다”며 프로그램 제작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전했다.

유재석의 SBS 새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의 구체적인 내용과 편성시기는 논의 중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