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타이페이서 출시 행사 개최
배우·요리사·디자이너 등 사용담 공유

LG전자(71,8001,500 2.13%)가 초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를 대만에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 13일(현지시각) 대만 타이페이 '타이페이 뉴 호라이즌'에서 LG 시그니처 출시행사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현지 거래선, 미디어, 오피니언 리더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대만 각계 유명인사들이 LG 시그니처를 사용한 경험담을 공유해 눈길을 끌었다. 유명 배우 가가연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TV와 LG 시그니처 공기청정기를, 미슐랭 스타 요리사 오효방은 LG 시그니처 냉장고, 패션 디자이너 다니엘 윙은 LG 시그니처 세탁기를 각각 소개했다.
대만 사진작가 류진상은 '본질의 미학'을 주제로 LG 시그니처를 활용한 사진작품도 함께 전시했다.

대만은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시장이다. LG전자는 LG 시그니처를 앞세워 대만 프리미엄 시장에서의 지배력을 한층 높일 계획이다.

한창희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상무)은 "최고 성능과 디자인을 갖춘 LG 시그니처로 대만 프리미엄 가전 시장을 공략할 것"이라 말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