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구하라배우 구하라. / 제공=콘텐츠Y

가수 겸 구하라배우 구하라. / 제공=콘텐츠Y

가수 겸 배우 구하라가 현재 입원 치료 중이다.

구하라 소속사 콘텐츠와이 관계자는 14일 “구하라의 가족과 연락이 닿았다. 현재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남자친구인 A씨와 몸싸움을 벌이면서 입은 상처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관계자는 이어 “건강을 회복한 뒤 경찰 조사를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구하라는 지난 13일 A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현장에 출동한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구하라는 쌍방폭행을 주장했고, A씨는 구하라의 일방 폭행이라고 반박했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