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은 추석을 앞두고 자금수요가 많은 협력회사를 위해 대금 2356억원을 조기 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의 명절 전 협력회사 대금 조기 지급은 지난 추석, 올해 설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HDC현대산업개발은 협력회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다양한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협력회사는 HDC현대산업개발이 조성한 상생펀드를 통해 해당 금리보다 2.0%포인트 낮은 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다. HDC현대산업개발이 운영하는 무이자 대여금 프로그램도 이용할 수 있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최근 노임상승 등으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협력회사를 위해 펀드 조성액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업계 최고 수준의 우대금리로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해 지속적인 상생협력지원이 이뤄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