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출근 중인 선미의 모습 /사진=변성현 기자

가수 선미가 건강상 이유로 '뮤직뱅크' 무대에 불참했다.

14일 선미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는 "금일 진행 예정이었던 '뮤직뱅크' 생방송에 선미가 불참했다"고 전했다.

이날 오후 진행된 사전 녹화 중 선미는 어지럼증을 호소해 녹화를 긴급 종료했다.

병원으로 이동한 선미는 전문 의료진이 진료를 받고 휴식을 취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일시적인 증상으로 보이지만 추후 상태를 지켜보자는 전문의의 소견을 받았다"며 팬들의 양해를 부탁했다.

선미는 최근 신곡 '사이렌(Siren)'을 발매하고, 지난 13일 엠카운트다운 1위를 차지하며 이름값을 증명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김예랑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