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자동차 노사가 14일 해고자 119명을 내년 상반기까지 전원 복직시키기로 합의했다. 쌍용차 사측과 노동조합, 금속노조 쌍용차지부, 대통령 소속 경제사회노동위원회는 이날 서울 광화문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이같이 밝혔다. 김득중 금속노조 쌍용차지부장(왼쪽부터), 최종식 쌍용차 사장, 홍봉석 쌍용차 노조위원장이 기자회견을 하며 환하게 웃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