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가 내년 출시 예정인 수소전기트럭의 렌더링 이미지(실물 예상도·사진)를 14일 공개했다.

현대차는 오는 19일 독일 하노버에서 열리는 국제 상용차 박람회에서 차세대 수소전기트럭의 개발 현황과 제원, 판매 계획 등을 밝힐 예정이다. 실제 차량의 모습과 차명은 내년 판매 시점에 맞춰 공개할 계획이다.

현대차 수소전기트럭 전면에는 수소 이미지를 기하학적으로 형상화해 배치했다. 옆면에는 친환경 트럭이라는 점을 강조하기 위해 하늘색의 역동적인 그래픽을 적용했다. 현대차는 캡(운전실)부터 트레일러까지 유선형으로 연결해 공기역학적으로 최적화된 차체를 구현하기도 했다. 현대차는 각국의 환경 규제가 강화됨에 따라 친환경 상용차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수소전기트럭을 개발하고 있다. 유럽 시장에 우선 진출한 뒤 판매 지역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박종관 기자 pj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