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은 중국 사천요리를 접목한 '치하오' 치킨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bhc치킨은 이번 치하오 출시로 매년 2개 신제품 선보이겠다는 가맹점과의 상생 약속을 2013년 이후 5년째 지켜나가게 됐다고 덧붙였다.

치하오는 중국 사천요리 스타일로 새콤 매콤한 바삭함을 조화한 에스닉푸드 개념을 도입한 첫 메뉴다.

에스닉푸드는 민족을 뜻하는 '에스닉(ethnic)'과 음식을 뜻하는 '푸드'의 합성어로 독특한 맛과 향의 이국적인 음식을 뜻한다.

치킨의 '치'와 중국어로 좋다는 뜻을 지닌 '하오'를 합친 단어로 '좋은 치킨'을 의미한다.

치하오는 바삭한 치킨을 사천요리의 대표 소스인 라유소스와 중국 흑식초로 버무려 그 위에 고추튀김과 땅콩 등으로 구성된 '매직칠리'를 토핑했다. 가격은 배달매장 기준으로 1만8000원이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유통/식품/항공 분야를 취재합니다. 제보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