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박스 및 내비게이션 등 차량용품업체 팅크웨어가 자동차 실내에서 사용하는 신제품 공기청정기(사진·아이나비 블루벤트 ACP-10)을 13일 출시했다.

이 제품은 컵홀더에 끼울 수 있어 별도 거치대 없이 설치할 수 있다. 제품 내 센서가 차량 실내 공기 오염도를 실시간으로 측정해 LED 불빛 색깔로 공기질을 운전자에게 알려준다. 공기 정화 속도는 3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유해물질을 제거하기 위한 4중 필터를 장착했다. 카본필터와 헤파필터 등으로 초미세먼지와 각종 유해먼지까지 걸러낼 수 있다. 필터 교체 시기 정보도 운전자에게 전달한다. 가격은 7만9000원. 필터는 9900원에 별도 구매할 수 있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