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 정조준
지역 특성 고려한 특화 기능 탑재

삼성전자는 지난 13일(현지시각) 베트남 호치민 가전복합단지에서 냉장고 신제품 출시행사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행사에는 베트남, 태국, 필리핀 등 동남아 주요 거래선과 미디어, 파워 블로거 등 100여 명이 참가했다.

이날 공개한 신제품은 상냉장·하냉동 타입으로 동남아 지역 특성을 고려해 기존 제품보다 2배 오래 식재료를 보관할 수 있는 옵티멀 프레시존이 탑재됐다. 동남아 이용자들의 평균 신장이 크지 않은 점을 반영해 기존 제품 대비 높이를 20cm 낮추는 등 인체공학적 설계를 적용했다.

프리미엄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층이 선호하는 주방 인테리어 트렌드를 감안해 플랫 스타일의 외관과 실버·블랙 색상을 도입됐다.
최근 동남아 지역은 꾸준한 경제성장으로 일반 2도어 시장에서 양문형, 상냉장·하냉동 등 프리미엄 냉장고로 수요가 이동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이 날 선보인 상냉장·하냉동 제품군은 최근 동남아 시장에서 연평균 20%의 고속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당사는 동남아 프리미엄 시장을 확대하기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며 "신제품은 베트남을 시작으로 싱가포르, 필리핀, 태국, 뉴질랜드 등 동남아 주요 시장에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라 말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