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내년 출시 예정인 수소전기 트럭의 렌더링 이미지(실물 예상도)를 14일 공개했다.

수소전기 트럭은 수소 이미지를 형상화한 전면부 라디에이터 그릴과 푸른색 외장 색상 등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간결한 디자인을 적용하고, 실내 공간에서 트러일러(동력 없이 다른 차량에 매달려 함께 이동하는 차량)까지 스포일러를 달아 공기 역학적 효율성을 높였다.

현대차 관계자는 “수소전기 트럭이 출시되면 상용차에서도 선도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다”며 “올해 나온 차세대 수소연료전기자동차(FCEV) 넥쏘에 이어 그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오는 19일(현지시간) 독일 하노버에서 열리는 국제 상용차 박람회에서 개발 현항과 일부 제원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안녕하세요,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