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부·석사·박사·연수 과정 학생 384명 입학 선서
외국인 학생은 기존 재학생 734명 포함해 총 1118명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는 12일 소향아트홀에서 2018학년도 2학기 외국인유학생 입교식을 가졌다.

이번 2학기에 입학한 신입 유학생은 △학부 230명 (일반·편입·복수학위 교환학생·교환학생) △석사 46명 △박사 26명 △연수 82명 등 총 384명이다.기존 재학생 734명을 포함해 현재 동서대에 재학 중인 외국인 유학생은 1118명에 이른다.
유학생들의 국적은 가나, 과테말라, 나이지리아, 독일, 말레이시아, 멕시코, 미국, 불가리아, 브라질, 알제리, 스웨덴, 우간다, 인도, 일본, 중국, 칠레, 카자흐스탄, 캄보디아, 파라과이, 핀란드 등 64개국이다.동서대는 세계의 축소판이라고 할 만큼 다국적 학생들이 함께 어울려 공부하는 글로벌 캠퍼스로 성장했다.

이날 입교식은 개회사 및 축하말씀, GSI 학과 담당교수 소개, 학생 소개 및 환영사, 축하무대,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장제국 총장은 축하인사에서 “동서대는 한국에서 가장 국제화된 대학이다. 여러분은 역사와 문화적 배경이 서로 다른 나라에서 왔지만 이제 모두 동서 가족이다. 동서대에서의 시간이 여러분 인생에서 가장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대학도 여러분이 공부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동서대는 외국인 유학생 전담 기구인 GSI(Global Studies Institute)가 운영하고 있다.학업뿐 아니라 대학생활 전반을 지원하고 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