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 초청장 발송…강력해진 카메라 성능 암시

LG전자(71,6001,300 1.85%)가 언론을 대상으로 차기 전략 스마트폰 ‘LG V40 씽큐(ThinQ)’ 공개 행사 초청장을 발송했다고 13일 밝혔다.

LG전자는 내달 4일 오전 10시 서울시 마곡지구에 위치한 ‘LG사이언스파크’ 통합지원센터 5층에서 LG V40 씽큐를 공개한다.

3일 오후 5시(현지시각) 미국 뉴욕에서도 글로벌 미디어 대상으로 공개 행사를 연다.
이번 초청장은 10초 분량의 애니메이션 형태로 구성됐다. 하나의 피사체를 표준, 초광각, 망원 등 3개의 화각(畵角)과 아웃포커스로 촬영해 한층 강력해진 카메라 성능을 암시한다.

V40 씽큐는 스마트폰 최초로 5개의 카메라를 품을 것으로 보인다. 후면에 트리플 카메라, 앞면에 듀얼 카메라가 탑재된다. 트리플 카메라는 화웨이가 P20시리즈에 처음 탑재된바 있는데 국내 업체로는 LG전자가 최초다.

OLED 대화면에 노치 디자인이 V30에 이어 적용된다. 이외에 V40씽큐는 퀄컴 스냅드래곤 845 AP, 안드로이드 9.0 파이가 적용되고, AI 음성인식 서비스인 구글 어시스턴트 버튼 탑재도 예상된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