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대구, 김한준 기자] 12일 오후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 한화가 호잉, 정근우의 스리런 홈런과 김태균의 솔로 홈런에 힘입어 삼성에 7:3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승리한 한화 한용덕 감독이 코칭스태프들과 악수를 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