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OCN ‘손 the guest’/사진제공=OCN

OCN ‘손 the guest’/사진제공=OCN

OCN 수목극 ‘손 the guest’(연출 김홍선, 극본 권소라 서재원)에서 정은채와 김동욱의 대면 현장을 공개했다.

‘손 the guest’는 OCN이 새롭게 신설한 수목 오리지널 블록의 포문을 여는 작품이다. 한국 사회 곳곳에서 기이한 힘에 의해 벌어지는 범죄와 그에 맞서는 인물들을 담는다. 악령을 알아보는 영매 윤화평(김동욱)과 악령을 쫓는 구마사제 최윤(김재욱), 악령을 믿지 않는 형사 강길영(정은채)이 의문의 사건을 쫓으며 공조하는 이야기로,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을 담겠다는 각오다.

12일 첫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는 윤화평과 강길영이 팽팽한 긴장감 속에서 사건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모두 차갑게 굳은 표정. 영매 윤화평과 숱한 강력 사건을 접한 형사 강길영조차 놀라지 않을 수 없는 충격적인 사건 현장이 예고됐다.
‘손 the guest’ 제작진은 “첫 회부터 눈을 뗄 수 없는 충격적 사건이 드라마의 문을 연다. 일그러진 인간의 마음에 깃든 ‘손’에 맞서는 윤화평, 최윤, 강길영의 시너지가 서늘한 공포와 밀도 높은 긴장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손 the guest’는 12일 오후 11시 1회를 방송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