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이 추석을 앞두고 지난 11일 서울남부보훈지청을 찾아 참치와 햄 등으로 구성된 ‘사랑의 생필품’ 200세트를 기증했다. 사랑의 생필품은 서울남부보훈지청에 등록된 국가유공자와 재가복지 대상자들에게 전달된다. 이정원 효성 상무(왼쪽 두 번째)와 이용기 지청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효성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