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대표 선수단에 5억 후원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왼쪽)은 12일 경기 이천시 대한장애인체육회 훈련원에서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장에게 후원금 5억원을 전달했다. /KEB하나은행 제공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 아시아 경기대회’에 참가하는 국가대표 선수단에 12일 5억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KEB하나은행은 인도네시아 현지법인을 통해 국가대표 선수단의 지원센터인 코리아하우스에 장애인 편의시설 및 홍보 부스 등도 설치할 예정이다.

함 행장은 “장애를 극복하고 꿈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장애인 선수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 국가대표 선수들의 모습은 ‘함께 성장하는 금융’으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하나금융의 경영철학과 일치한다”며 “소외계층을 보듬는 것은 은행이 마땅히 해야 할 역할”이라고 강조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