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남주혁이 12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남주혁이 12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남주혁이 영화 ‘안시성’을 통해 스크린에 데뷔한 소감을 전했다.

12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안시성’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배우 조인성, 남주혁, 배성우, 엄태구, 김설현, 박병은, 김광식 감독이 참석했다.

남주혁은 극 중 안시성 출신 태학도 수장 ‘사물’ 역을 맡았다. 그는 “영화는 처음이다. 대선배님들과 대작에 출연하게 돼 부담감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부담을 이겨내기 위해 많은 준비를 했다. 막상 현장에 나가니 형님들께서 너무나도 편하게 대해주셔서 쉽게 적응할 수 있었다. 힘든 순간도 있었지만 하나로 뭉쳐서 멋진 작품을 만들어낸 것 같다”고 말했다.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담은 액션블록버스터다. 오는 19일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