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 내편' 유이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유이가 12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최수종, 유이, 이장우, 윤진이, 정은우, 나혜미, 박성훈 등이 출연하는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드라마로 오는 15일 첫 방송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