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투자증권이 도심 속 라이브를 진행한다. (자료 = 한화투자증권)

한화투자증권(2,49525 -0.99%)은 도심속 음악회 'Lifeplus X 스치듯 라이브(라이프플러스 스치듯 라이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14일부터 10월26일까지 여의도 한화투자증권 본사 1층 물고기공원에서 진행된다. 이번 음악회는 한화그룹 5개 금융계열사(한화생명 한화손해보험 한화증권 한화자산운용 한화저축은행)의 공동 브랜드인 'Lifeplus(라이프플러스)' 행사의 일환이다.

요조, 잔나비, 옥상달빛 등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들이 참여해 '낯선 곳에서 낯익은 음악이 스치듯 마주칠 때'라는 음악회의 콘셉트에 맞춰 공연을 선사한다.

한화투자증권은 음악회 관람객에게 선착순으로 커피 200잔을 제공하고, 관람객 중 추첨을 통해 뮤지션의 친필 사인이 들어간 어쿠스틱 기타도 증정한다.
한화투자증권은 회사 공식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을 통해 생생한 현장을 실시간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음악회는 오는 10월26일까지 두 달간 매주 금요일 점심시간을 이용해 12시10분~50분까지 40분 동안 진행된다.

공연일정은 ▲9월14일 요조 ▲9월21일 봉트라베이스 ▲9월28일 KYOUNGMIN ▲10월5일 디에이드(전 어쿠스틱콜라보) ▲10월12일 마틴스미스 ▲10월19일 잔나비 ▲10월26일 옥상달빛 순으로 이어진다.

한종석 한화투자증권 경영지원본부장 상무는 "이번 'Lifeplus X 스치듯 라이브'를 통해 여의도에 근무하는 직장인들이 바쁜 일상 생활 속에서 가치 있는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드릴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한화투자증권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문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나눔을 회사생활의 일부로 하는 기업 문화를 정착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