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시설 이용자 및 종사자 1,800명 초청

한국타이어가 2018 동그라미 어울림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14일 대전 충남대 정심화홀에서 열린다.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으로 마련한 자리로, 복지시설 이용자 및 봉사자들을 초청하는 정기 문화행사다. 또 한국타이어 임직원 봉사단인 동그라미 봉사단의 한 해 동안의 나눔 활동을 기록한 영상 감상과 결연가족 대상 기부금 전달, 감사 메시지 전달 등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올키즈스트라단과 오페라단, 무용단이 예술가 소년의 성장이야기를 주제로 한 감동적인 뮤지컬 형식의 공연, 가수 백지영과 박현빈, 뮤지컬 배우 홍지민 등의 공연으로 구성한다. 이밖에 포토존에서 즉석사진 촬영 이벤트도 시행한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지역 사업장과 R&D센터가 위치한 대전·충남 지역의 취약계층이 문화 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정기적으로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현대차, "벨로스터 타고 3박4일 여행 떠나자!"
▶ 혼다, "어코드가 캠리보다 효율 높은 이유는…"
▶ "복합소재, 미래車 난제 해결할 핵심 분야"
▶ BMW, 내년부터 운전자와 자동차 대화 가능해진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