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능력을 가진 변신기차 ‘로봇트레인’과 새로운 초통령 ‘신비아파트’가 오는 16일까지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올리브마켓’에 참가한다.

‘쇼핑’과 ‘소풍’을 접목한 ‘가을 쇼풍’을 콘셉트로 한 ‘올리브마켓’은 아이들과 부모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체험 행사와 다양한 브랜드의 팝업 스토어를 준비하여 가족들 모두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특히 ‘로봇트레인’과 ‘신비아파트’는 ‘투니버스 캐릭터 체험존’을 마련하여 다채로운 포토존 뿐만 아니라 캐릭터 탈인형 이벤트, 완구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변신기차, 로봇트레인S2>의 신상 완구를 마음껏 가지고 놀 수도 있고, TV로만 보던 캐릭터를 직접 만나 포토타임도 가질 수 있어 아이들에게 특별한 추억이 될 전망이다.

더불어 신비아파트의 ‘고스트칩 디럭스 세트’ 의 일부 모델을 올리브마켓에서만 특별가로 선보인다.

한편, 로봇트레인의 새로운 시즌 <변신기차, 로봇트레인 S2>는 오는 16일 SBS, 20일 투니버스 방영을 시작으로 디즈니채널 등 총 10개 채널 방영을 앞두고 있다. 신규 캐릭터의 등장과 새로워진 스토리로 색다른 변신을 예고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