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행복은 나눌 때 현실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따뜻한 이야기로 독자들과 만나고 싶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