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뉴욕주 금융당국이 달러화에 연동된 가상화폐를 처음으로 승인했다고 로이터·AFP통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뉴욕금융서비스국(NYDFS)은 '제미니 달러'와 '팍소스 스탠더드' 등 2개의 스테이블 코인(stable coin)을 발행하게 해달라는 요청을 승인했다.

2개의 스테이블 코인은 뉴욕주에 신탁회사로 등록돼 거래가 이뤄진다.

스테이블 코인이란 달러화나 금 같은 안전자산에 연동시켜 가상화폐의 변동성을 줄인 형태다.

NYDFS 측은 "이번 승인 조치는 엄격한 당국 규제 하에서도 변화를 창출할 수 있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