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질병관리본부가 어린이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무료 예방접종을 시작한다고 11일 시작됐다.

질본은 무료접종 대상인 생후 6개월~만 12세(2006년 1월 1일∼2018년 8월 31일 출생) 가운데 백신 2회 접종이 필요한 어린이에게 우선적으로 접종을 시행한다.

2회 접종 대상자는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생애 처음으로 받거나, 올해 7월 1일 이전까지 1회 접종에 그쳐 면역형성이 완벽하지 않은 어린이다.
이들은 12월 이전에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을 완료할 필요가 있다.

질본은 "인플루엔자 유행이 주로 12월에 시작되고 접종 2주 후부터 예방효과가 나타나는 것을 고려해 가능하면 11월까지 2회 접종을 완료해달라"고 당부했다.

지난겨울 예방접종을 완료한 경험이 있어 1회 접종만 하면 되는 어린이는 오는 10월 2일부터 접종을 하면 된다.

예방접종을 하는 지정의료기관은 전국적으로 8000여곳이다. 주민등록상 거주지에 상관없이 전국 어디서나 방문하기 편한 의료기관이나 보건소에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출처=연합뉴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