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의 골목식당' 초밥집 사장/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골목식당' 초밥집 사장님이 백종원과 대립을 예고했다 .

오는 12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초밥집 신메뉴를 평가하기 위해 백종원이 준비한 특별 시식단의 방문이 전격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초밥집 사장님은 점심을 먹으며 긴장하는 다른 사장님들과 달리 “백종원에게 아닌 건 아니라고 이야기해야 한다“며 신메뉴에 대해 자신감을 보였다. 특히 ”당하고만 있지 않겠다“며 백종원과의 대립을 예고해 주변 사장님들을 긴장케 했다.
이밖에 백종원은 청년구단의 문제점으로 ”나는 문제없지만 다른 식당들의 음식 맛에 문제가 있다“고 한 초밥집 사장님의 말을 검증하기 위해 청년구단 사장님들을 시식단으로 불렀다. 이에 초밥집 사장님은 본인 메뉴에 대해 늘 긍정적인 답변을 해줬다며 평가를 받는 입장임에도 불구 자신만만해했다.

시식회를 지켜보기 위해 본부로 향한 초밥집 사장님은 시식 평가는 뒷전으로 미룬 채 조보아를 보며 쑥스러워하는 등 오히려 설렘 가득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성주는 “손님 눈을 바라보며 응대할 줄 알아야 한다”며 조보아와의 깜짝 눈빛 교환을 제안했는데. 과연 사장님을 동공지진하게 만든 ‘적극 보아’의 모습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시식단으로 참여한 청년구단 사장님들은 초밥집 메뉴에 대해 “비린 맛이 난다”, “연어 맛이 별로다“ 등 촌철살인 비판을 쏟아냈다.

초밥집 사장님은 날카로운 평가에도 끝까지 자신만만해 할 수 있을지, 그 냉혹한 평가와 투표 결과는 1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