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가 어린이 예방접종을 생후 6개월에서 12세까지 확대 시행한다.

경북도는 11일 생후 6개월~ 12세 어린이(2006년 1월 1일~ 2018년 8월 31일 출생아)를 대상으로 시군 보건소와 지정 의료기관에서 무료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시작한다.

10일 경북도에 따르면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처음인 만 8세 이하 어린이는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을 받아야 하며, 첫 접종을 완료했거나 만 9세 이상 어린이는 과거 접종 이력과 상관없이 1회만 접종받으면 된다.
도는 2회 접종이 필요한 소아는 적절한 면역 획득을 위해 11일부터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1회 접종 대상 소아는 다음 달 2일부터 실시한다.

예방접종은 주소지 관계없이 전국 어린이 독감 예방접종 지정 의료기관에서 가능하며, 접종 가능 위탁 의료기관은 예방접종 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75세 이상 어르신은 내달 2일부터 예방접종이 시작되며, 65세 이상 어르신은 내달 11일 이후부터 접종이 이뤄진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