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송인 유병재. / 제공=YG엔터테인먼트

방송인 유병재. / 제공=YG엔터테인먼트

작가 겸 방송인 유병재가 ‘스케치 코미디’로 또 한번 이색 콘텐츠를 만들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유병재의 스케치 코미디 첫 번째 시리즈 ‘6백만 빚의 사나이’를 11일 유튜브 채널 ‘유병재’에 공개한다고 밝혔다. 스케치 코미디는 10분 이내의 짧은 영상으로 구성된 코미디의 한 장르다. 주로 영미권에서 활용되는 방식이다.
유병재는 앞서 tvN 예능프로그램 ‘SNL 코리아’에 출연할 당시 스케치 코미디인 ‘극한 직업 매니저’를 통해 주목받았다.

‘6백만 빚의 사나이’ 역시 유병재가 직접 기획하고 출연한다. 추억의 TV프로그램 ‘6백만 불의 사나이’를 패러디했다. 유병재의 생동감 넘치는 연기뿐 아니라, 풍자가 깃든 그 특유의 블랙코미디를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이처럼 유병재는 공연, 방송, 온라인을 넘나들며 자신만의 코미디 콘텐츠를 꾸준히 완성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