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커피 코리아가 친환경 종이 빨대를 시범 운영한다.

스타벅스는 서울, 부산, 제주 지역 100개 매장에서 종이 빨대 시범 운영에 들어갔다고 10일 밝혔다.

시범운영 기간은 약 2달 정도로 첫 2주간은 녹색 종이 빨대가, 다음 2주간은 흰색 종이 빨대가 제공되며 그 후 시범운영 기간에는 2가지 빨대를 모두 운영할 계획이다.
스타벅스는 약 2달 동안 종이 빨대 시범을 거친 후, 색상 및 종이 빨대 장단점에 대한 고객 조사를 거쳐 11월 중 전국 매장으로 확대 도입할 예정이다.

이번 시범 매장에서는 현재 스타벅스가 음료 종류별로 제공하고 있는 5종의 빨대 중 가장 많이 사용되는 아이스 음료용 빨대 1종 만을 우선 종이 빨대로 적용하며, 전사 매장 확대 시에는 나머지 4종의 빨대도 모두 종이 빨대로 대체된다.

종이 빨대 시범 매장은 남산 단암점 등 서울 55곳, 더해운대 R점 등 부산 27곳, 서귀포 DT점 등 제주 18곳 등 100곳이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