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스자산운용은 해외부동산 공모펀드로 출시한 '이지스글로벌부동산투자신탁 204호(파생형)'를 완판했다고 10일 밝혔다.

펀드는 지난 5일부터 판매시작해 모집 3일만에 556억원을 채우며 성공적으로 마감됐다.

이 펀드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글로벌 식품기업 네슬레 본사 사옥에 투자해 임대수익을 배당하는 상품이다. 사옥은 총 2만7606㎡ 면적으로 2개의 오피스 빌딩과 기타 3개 부속 건물로 이루어져 있으며, 2013~2015년 총 287억원을 투자해 리모델링을 완료했다.
현재 네슬레가 94%, 스페인 카익사(Caixa)은행 지점과 카페테리아 등이 나머지 6%를 임대하고 있다. 네슬레의 잔여 임대차계약이 9.6년인데 반해 펀드 만기는 5년으로 안정적인 배당수익이 예상된다.

바르셀로나의 상업용 부동산시장은 수요에 비해 공급이 제한적으로 자산 희소성을 가지고 있어 향후 자산가치 상승으로 매각차익도 기대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이지스자산운용은 2016년부터 출시된 부동산 공모펀드 18개 중 8개의 상품을 설정했다. 지난 6월 한달 동안 부동산 공모펀드 '이지스리테일부동산투자신탁 194호'와 '이지스부동산투자신탁 196호'의 모집금액인 208억원과 645억원을 완판하며 853억원 넘는 금액을 모집한 바 있다.

이지스자산운용 관계자는 "향후 국내 부동산뿐 아니라 투자 유망한 해외부동산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개인투자자에게 다양한 투자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소현 한경닷컴 기자 ks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